BIBLE PORTAL

 

World Bible Resources

일반설교

을사추조적발사건 [乙巳秋曹摘發事件]

1785년에 일어난 한국 천주교 최초의 박해사건. 84년 초 한국 최초의 천주교 세례교인 이승훈(李承薰)이 북경에서 그라몽(Louis de Grammont)신부로부터 세례를 받고 귀국해 이 벽(李檗)과 권일신(權日身)에게 세례를 베풀었다. 이들 세 사람은 한국 천주교회의 주춧돌이 되었고 곧 명석한 정약용(3형제)ㆍ홍낙민ㆍ이존창 등이 믿게 되었다. 한편 이들은 김범우(金範禹)의 집에서 집회를 가졌으나 당시 형조판서 김화진(金華鎮)은 이 집회를 감시, 습격하여 교리서적 등을 압수하였고 중인 김범우에게 죄상을 씌워 문초를 시작하였다. 그러나 김범우는 계속 자신의 신앙을 공표했고 마침내 충청도 단양으로 귀양하게 되었다. 그 후 고문의 여독으로 절명했는데 그는 한국천주교사상 최초의 순교자가 되었다. 이 사건은 한국 천주교회 대박해의 시작을 예고하는 것이기도 하다.